메뉴

전체기사

전체기사

전체

오피니언

정치

경제

문화

사회

교육

스포츠

생활

지역

구인/구직

인사

인천경제자유구역청, 독일기업 대상 투자설명회 성료…“외투기업 잠재투자자 발굴의 장”
한국 소재 독일기업 다수 참여…IFEZ 투자환경 등에 많은 관심 보여
조민환 기자   |   2023.11.23 [10:14]

▲ 한독상공회의소 투자설명회 개최 기념 단체촬영(사진제공=인천경제자유구역청)




[골든타임즈=조민환 기자] 인천경제자유구역청(청장:김진용)은 21일 한독상공회의소 한국인 임원포럼에 참석하여 IFEZ의 투자환경을 홍보하고 잠재적 투자기업들과의 네트워킹 형성을 위한 투자 설명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포럼은 서울 포시즌스호텔에서 진행하였으며 올해 한·독수교 140주년을 맞아 우리나라와 독일의 교역량이 지난해 기준 337억 달러에 달하는 가운데 한독상공회의소 회원기업 한국인 임원 50명이 참석했다.


특히 자동차 부품 제조업, 엔지니어링, 파워모듈, 자동화 솔루션 부문의 독일기업 다수가 참가 성황을 이뤘다.


한국인 임원포럼은 한독상공회의소 회원사의 한국인 임원진 커뮤니티로 지난 2008년에 결성되어 올해 17년째를 맞는다.


인천경제청은 설명회에서 △바이오·첨단 기술, △반도체·항공MRO·관광, △로봇· 미래차·에너지 등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내 클러스터들의 특징과 장점을 소개했으며 참석자들은 투자환경·투자방식, 취득세·재산세 등 세금감면과 경영지원을 질의하는 등 높은 관심을 보였다.


김진용 인천경제청장은 “IFEZ에 대한 독일 기업들의 총 투자액이 5억1,300만 유로에 달할 정도이며 기술 선도 국가인 독일에 대한 관심이 날로 커지고 있다”며 “앞으로 국내외 전시 박람회 참가 등의 적극적이고 다각적인 투자유치 활동을 통해 IFEZ를 초일류 도시로 이끄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골든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