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전체기사

전체

오피니언

정치

경제

문화

사회

교육

스포츠

생활

지역

구인/구직

인사

공무원연금공단, 금결원 및 5개 금융기관과 블록체인 기반 금융기관 알선대출 공동사업 실시
디지털 신기술 도입으로 절차 간소화 및 고객정보 보호
조민환 기자   |   2023.11.23 [10:31]

▲ 공무원연금공단 전경(사진제공=공무원연금공단)     ©골든타임즈


 


[골든타임즈=조민환 기자] 공무원연금공단(이사장 김동극)과 금융결제원, 우리은행, 부산은행, 광주은행, 경남은행, 전북은행는 11월 22일부터 블록체인 기반 금융기관 알선대출 공동사업을 실시한다.


공무원연금공단과 5개 금융기관은 이번 금융결제원의 금융공동 블록체인을 업무환경에 적용하여 업무효율을 제고한다. 특히 공단은 금융기관 알선대출을 위해 발급하던 융자추천서를 디지털 방식으로 변경하여 대출 정확성 및 신속성 등 고객의 편의성을 확보할 예정이며,


공무원연금공단과 협약은행이 개별적으로 주고받던 대출승인 및 상환내역, 퇴직정보 등을 가명처리 및 암호화를 통해 금융결제원의 금융공동 블록체인으로 실시간 송수신함으로써 개인정보 누출사고 제로(Zero) 달성 및 중복대출 방지와 사후관리의 정확성 또한 대폭 향상될 예정이다.


공무원연금공단 관계자는 “이번 공동사업을 통해 금융기관 알선대출 3無(無서류·無방문·無대기) 서비스를 실현하여 고객이 공단을 경유하는 절차가 폐지되고, 금융기관 업무시간에 관계없이 24시간 간편하게 대출을 신청할 수 있게 되어 고객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이며, 향후 이용 활성화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블록체인 기반 금융기관 알선대출 공동사업 확대를 위해 5개 금융기관(국민은행, 하나은행, 대구은행, 농협은행, 우정사업본부)은 ’24년 2월초에 참가할 예정이며, 공무원 생활안정지원을 위한 공동 서비스 발굴 등 고객편의 향상을 위해 지속 협력할 계획이다.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골든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