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체기사

전체기사

전체

오피니언

정치

경제

문화

사회

교육

스포츠

생활

지역

구인/구직

인사

경기도의회 이석균 의원, ‘면체세척기’ 부족…“소방관 안전 보장돼야 도민 안전 확보”
소방 활동 안전과 직결되는 면체세척기 확대 도입 시급
조민환 기자   |   2023.11.30 [20:29]

▲ 경기도의회 이석균 의원


[골든타임즈=조민환 기자] 30일 경기도의회에 따르면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이석균 의원(국민의힘, 남양주1)은 예결위 예산안 심사에서 소방재난본부 산하 119센터 등에 비치된 ‘면체세척기’의 부족한 실태를 지적하고 열악한‘ 처우 개선을 주문했다.

‘면체세척기’는 소방 활동 과정에서 소방 헬멧과 공기호흡기 등의 오염을 세척하는 필수 장비로, 지난 2021년 ‘소방장비분류 등의 관한 규정’에 따라 각 센터마다 의무적으로 보유해야 한다.

특히 면체세척기 보유율 100%를 넘은 서울(102%), 대구(139%), 제주(154%)와 비교해 경기도의 119센터 총 199곳의 면체세척기 보유율은 약 20%로 매우 저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석균 의원은 “소방 활동의 안전과 직결될 수 있는 면체세척기의 확대 도입이 시급하다”며 “소방관의 안전이 보장되어야 도민의 안전이 확보될 수 있다”고 말했다.

실시간 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골든타임즈. All rights reserved.